한자박사 편집실





繼善篇(계선편)

· 子曰 爲善者는 天報之以福하고 爲不善者는 天報之以禍니라.

· 漢昭烈이 將終에 勅後主曰 勿以善小而不爲하고 勿以惡小而爲之하라.

· 莊子曰 一日不念善이면 諸惡이 皆自起니라.


  · 자왈 위선자는 천보지이복하고 위불선자는 천보지이화니라.

  · 한소열이 장종에 칙후주왈 물이선소이불위하고 물이악소이위지하라.

  · 장자왈 일일불념선이면 제악이 개자기니라.


선행에 대한 글

· 공자(孔子)가 말하였다. "착한 일을 하는 사람에게는 하늘이 복으로 갚아주고, 착하지 않은 일을 하는 사람에게는 하늘이 재앙으로 갚는다."

· 한(漢)나라의 소열황제(昭烈皇帝)가 장차 죽으려 할 때 후주(後主)에게 경계하여 말하였다. "작은 선이라고 해서 하지 않아서는 안되며 작은 악이라고 해서 하지 말라."

· 장자(莊子)가 말하였다. "하루라도 선(善)을 생각지 않으면 모든 악(惡)이 저절로 일어난다."




繼善篇(계선편)

· 太公曰 見善如渴하고 聞惡如聾하라 又曰 善事란 須貪하고 惡事란 莫樂하라.

· 馬援曰 終身行善이라도 善猶不足이요, 一日行惡이라도 惡自有餘니라.

· 司馬溫公曰 積金以遺子孫이라도 未必子孫이 能盡守요 積書以遺子孫이라도 未必子孫이 能盡讀이니 不如積陰德於冥冥之中하여 以爲子孫之計也니라.


  · 태공왈 견선여갈하고 문악여롱하라 우왈 선사란 수탐하고 악사란 막락하라.

  · 마원왈 종신행선이라도 선유부족이요, 일일행악이라도 악자유여니라.  

  · 사마온공왈 적금이유자손이라도 미필자손이 능진수요 적서이유자손이라도 미필자손이 능진독이니 불여적음덕어명명지중하여 이위자손지계야니라.


선행에 대한 글

· 태공(太公)이 말하였다. "착한 일을 보거든 목마른 듯이 하며, 악한 말을 듣거든 귀머거리처럼 하라" 또 "착한 일이란 모름지기 탐내야 하며, 악한 일이란 즐기지 말라."

· 마원(馬援)이 말하였다. "몸을 마치도록 선(善)을 행하더라도 선은 그래도 부족하고, 단 하루 악(惡)을 행하여도 악은 저절로 남음이 있다."

· 사마온공(司馬溫公)이 말하였다. "돈을 모아 자손에게 남겨준다 하여도 자손이 반드시 다 지킬 수는 없으며, 책을 모아서 자손에게 남겨 준다 하여도 자손이 반드시 다 읽는다고 볼 수 없다. 남모르는 가운데 덕(德)을 쌓아서 자손을 위한 계교를 하느니만 같지 못하다."

 

 

 * 참고사항 *

이미 명심보감은 웹상에서 흔한 자료이므로 굳이 새로운 작업을 하지않는다. 본 자료는 권위있는 傳統文化硏究會의 사이버서당에서 강의한 내용을 그대로 인용하였음을 밝힌다. 아직 제공되지않은 자료들이 태산 같기에 시간을 그쪽으로 돌리기 위한 목적이다.

1  2

Copyright © 2000 hanjadoctm All right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