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자박사 편집실





孝行篇(효행편)

· 詩曰 父兮生我하시고 母兮鞫我하시니 哀哀父母여 生我구勞샷다 欲報深恩인대 昊天罔極이로다  

· 子曰 孝子之事親也는 居則致其敬하고 養則致其樂하고 病則致其憂하고 喪則致其哀하고 祭則致其嚴이니라.

· 子曰 父母在어시든 不遠遊하며 遊必有方이니라.


  · 시왈 부혜생아하시고 모혜국아하시니 애애부모여 생아구노샷다 욕보심은인대 호천망극이로다

  · 자왈 효자지사친야는 거칙치기경하고 양칙치기락하고 병칙치기우하고 상칙치기애하고 제칙치기엄이니라.

  · 자왈 부모재어시든 불원유하며 유필유방이니라.


효행에 대한 글

· ≪시경(詩經)≫에 <이렇게> 말하였다 "아버지 나를 낳으시고 어머니 나를 기르시니, 아아 애닯다 부모님이시어 나를 낳아 기르시느라 애쓰고 수고하셨다. 그 은혜를 갚고자 하나 넓은 하늘처럼 끝이 없어라."

· 공자가 말하였다. "효자가 어버이를 섬길 때 기거하심에는 그 공경을 다하고, 봉양함에는 그 즐거움을 다해 드리며, 병이 드시면 근심을 다하고, 초상엔 슬픔을 다하며, 제사지낼 때엔 엄숙함을 다한다."

· 공자가 말하였다. "부모가 살아 계시면 멀리 가서 놀지 않으며, 노는 것이 반드시 일정한 곳이 있어야 한다."




孝行篇(효행편)

· 子曰 父命召어시든 唯而不諾하고 食在口則吐之니라.

· 太公曰 孝於親이면 子亦孝之하나니 身旣不孝면 子何孝焉이리오.

· 孝順은 還生孝順子요, 오逆은 還生오逆兒하나니 不信커든 但看 頭水하라 點點滴滴不差移니라.


  · 자왈 부명소어시든 유이불락하고 식재구칙토지니라.

  · 태공왈 효어친이면 자역효지하나니 신기불효면 자하효언이리오.

  · 효순은 환생효순자요, 오역은 환생오역아하나니 불신커든 단간첨두수하라 점점적적불차이니라.


효행에 대한 글

· 공자가 말하였다. "아버지가 命하여 부르시면 즉시 대답하며 머뭇거리지 말고 음식이 입에 있거든 이를 뱉을 것이다."

· 태공이 말하였다. "어버이에게 효도하면 내 자식 또한 나에게 효도하나니, 내 자신이 이미 효도하지 않았다면 자식이 어찌 나에게 효도하겠는가?"

· 효도하고 순한 사람은 또한 효도하고 순한 자식을 낳으며, 부모에게 거역한 사람은 또한 거역하는 아들을 낳는다. 믿지 못하겠거든 저 처마 끝의 낙수를 보라. 방울방울 떨어짐이 어긋남이 없다.

 

 

 * 참고사항 *

이미 명심보감은 웹상에서 흔한 자료이므로 굳이 새로운 작업을 하지않는다. 본 자료는 권위있는 傳統文化硏究會의 사이버서당에서 강의한 내용을 그대로 인용하였음을 밝힌다. 아직 제공되지않은 자료들이 태산 같기에 시간을 그쪽으로 돌리기 위한 목적이다.

1

Copyright © 2000 hanjadoctm All right reserve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