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자박사 편집실





勤學篇(근학편)

· 子夏曰 博學而篤志하고 切問而近思면 仁在其中矣니라

· 莊子曰 人之不學은 如登天而無術하고 學而智遠이면 如披祥雲而覩靑天하고 登高山而望四海니라


  · 자하왈 박학이독지하고 절문이근사면 인재기중의니라

  · 장자왈 인지불학은 여등천이무술하고 학이지원이면 여피상운이도청천하고 등고산이망사해니라


배움을 부지런히 하는 글

· 자하(子夏)가 말하였다. "널리 배워서 뜻을 두텁게 하고, 간절하게 묻고 가까이에서 생각해 나가면 인(仁)이 그 가운데 있다."

 

· 장자가 말하였다. "사람이 배우지 않으면 하늘에 오르려는데 재주가 없는 것과 같고, 배워서 지혜가 원대해지면 상서(祥瑞)로운 구름을 헤치고 푸른 하늘을 보며 산에 올라 사해를 바라보는 것과 같다."




勤學篇(근학편)

· 禮記曰 玉不琢이면 不成器하고 人不學이면 不知道니라

· 太公曰 人生不學이면 冥冥如夜行이니라

· 韓文公曰 人不通古今이면 馬牛而襟거(衣+居)니라


  · 예기왈 옥불탁이면 불성기하고 인불학이면 부지도니라

  · 태공왈 인생불학이면 명명여야행이니라

  · 한문공왈 인불통고금이면 마우이금거니라


배움을 부지런히 하는 글

· ≪예기(禮記)≫에 말하였다. "옥은 다듬지 않으면 그릇을 이루지 못하고, 사람은 배우지 않으면 도의(道義)를 알지 못한다."

 

· 태공이 말하였다. "사람이 배우지 않으면 어둡고 어두움이 밤길을 가는 것과 같으니라."

 

· 한문공이 말하였다. "사람이 고금의 일을 통달하지 못하면 마소에 옷을 입힌 것과 같다."

 

 

 * 참고사항 *

이미 명심보감은 웹상에서 흔한 자료이므로 굳이 새로운 작업을 하지않는다. 본 자료는 권위있는 傳統文化硏究會의 사이버서당에서 강의한 내용을 그대로 인용하였음을 밝힌다. 아직 제공되지않은 자료들이 태산 같기에 시간을 그쪽으로 돌리기 위한 목적이다.

1  2

Copyright © 2000 hanjadoctm All right reserved.